관리 메뉴

Pumpkin Time

핸들러 자격증시험으로 가슴 벅차올랐던 시간들...^^ 본문

〓반려동물

핸들러 자격증시험으로 가슴 벅차올랐던 시간들...^^

김단영 2017. 7. 8. 10:08
728x90
SMALL

사슴같은 큰 눈과 긴 다리를 가진 너무도 예쁜 울 공주.

공주가 나에게 왔을때 난 공주의 다리에 문제가 있는줄 알았다.

한쪽 다리를 들고 도망다니고, 무언가 쫓기듯 불안해했던 공주.

공주를 키웠던 견주분의 말로는

커다란 스피츠 두마리에 시달리며 생긴 방어행동이란다.


다리를 들고 걷는것 때문에 혹여 다른 다리에 문제가 생기진 않을지

척추가 휘어지진 않을지 걱정되어 시작된 걷기 운동.

공주는 나와 참 많이 걸었고,

많이 뛰었고, 나의 사랑을 받으며 조금씩 조금씩 나아지기 시작했다.


그런 공주와 새로운 도전을 준비했다.

도그쇼 핸들러 자격증 시험.

도그쇼에 나가기 위해 자격증이 필요한건 아니지만,

이번 도전은 자격증이 아닌 공주를 위한 도전이었다.


조금은 주눅들어 있었고, 다리를 들고 도망다녔고, 큰개를 경계하고,

자기 방어를 위해 짖는 공주를 위한 도전이었다.


늘 내옆을 떠나지 않는 공주에게

다른사람들의 모습을 구경하며,

사람과 강아지들로 북적거리는 모습에 익숙해질 수 있는 시간을 가져본다.

 

도그쇼가 끝난 빈 쇼장에서 공주와 걷기 연습, 뛰는 연습....

자꾸 주춤하고, 걷지 않으려 기싸움을 하는 공주.

아.... 오늘 시험을 잘 볼 수 있을지 걱정이다.


필기시험이 먼저 시작된다.

한번도 책을 보지 않고 왔기에 내가 과연 시험을 잘 볼 수 있을지 걱정이 앞선다.


필기 시험이 끝나고 시험이 시작된다.

1조 부터 시작된 시험.

난 이날 9조가 되었다.


헉... 이분은 이웅종 교수님?

TV동물농장을 비롯해 방송에서만 보아오던 이웅종 교수님이 오늘의 심사위원이셨다.

아... 떨린다... ㅎㅎ


울 공주..... 볼품없다는 말을 들었던 울 공주.

처음 나에게 왔을때 짧게 밀린 빡빡의 모습이었기에,

푸들다운 모습을 만들어주기에 아직 부족한 털의 길이,

적은 모량으로 울 공주는 볼품없다는 말을 듣곤 한다.


도그쇼에 나오기에 조금 부족한 모습일지 모르겠지만,

나에겐 큰눈, 긴 다리, 넘치는 애교로 한없이 사랑스러운 공주다.


공주를 꼬옥~ 안아주며 속삭여본다.

'공주야, 잠깐이야.... 우리 잠깐동안 잘 걷자, 잘 뛰자... 부탁한다'


9조의 입장.


처음엔 잘 서지 않으려던 공주를 이만큼 서있을 수 있게 훈련했지만,

아직 공주에게 이런 자세는 힘이든듯하다.


공주의 순서가 되고, 

테이블에 올라가 자세를 취하는 공주.


준비가 되고, 교수님께 인사를 건낸다.


공주를 터치하며 심사가 시작된다.


잠시 주춤 하기도 했던 공주였지만,

이정도 걷고, 뛰어준것만으로도 충분히 감사한 시간이다.

교수님은 울 공주에게 어떤 점수를 주셨을까?


남은 조의 시험이 끝이난다.


이렇게 많은 사람들과 많은 강아지들이 있는 곳에 오지 않았던 공주.

다리들고 껑충껑충 뛰어다니던 공주.

첫 도전을 멋지게 성공한 공주에게 박수를 보낸다.


공주는 이번도전을 통해 잘 걷고, 잘 뛰는 강아지가 되었고,

한쪽 다리를 들고 다니던 버릇이 완전히 고쳐지게되었다.

그리고... 그런 공주 덕분에 난 핸들러 자격증 시험에 합격할 수 있었다.


앞으로 핸들러 자격증 시험의 등급을 올리기위해 다시 시험을 보는 일은 없을것이고,

도그쇼에 나가는 일도 없겠지만,

만약 언젠가 공주가 나가고 싶다고 날 꼬신다면

글쎄.... 난 다시 이곳을 찾게 되려나....??




728x90
반응형
그리드형
LIST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