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5
Total
1,157,660
관리 메뉴

Pumpkin Time

똑똑한 반려견이 되는 훈련 '노즈워크(Nosework)' 본문

〓반려동물

똑똑한 반려견이 되는 훈련 '노즈워크(Nosework)'

김단영 2017. 3. 21. 07:54

강아지들의 후각을 이용한 놀이인 '노즈워크(Nosework)'

노즈워크는 놀이는 강아지들의 후각훈련으로 머리를 좋게하는

똑똑한 반려견으로 만들어주는 좋은 훈련이다.


간식을 숨켜놓은 작업을 위해 강아지들을 잠시 격리(?) 시켜놓고,

사이사이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간식을 숨켜놓았다.

한마리씩 해줄까 생각했지만,

세마리 모두 이 놀이에 하게되면 더 긴장하고, 더 집중할것 같은 생각이들어

세마리 모두 이곳에 투입^^


노즈워크 놀이가 모두 끝나고,

가장 열심히 놀이를 한 몽실이는 뭐가 좀 아쉬운듯

이곳을 떠나지 못하고... 나만 물끄러미...^^


그래서 몽실에게 치킨스틱 하나를~~


간식을 주면 가장 꼭꼭 씹어서 천천히 야무지게 먹는 몽실이다.

공주는 서둘러 빨리 먹기 바쁘고,

몽순이는 아직 어리니 좀 천천히 먹어줬음 좋겠는데,

몽순이도 역시 서둘리 후다닥...

다 먹고 몽실이걸 뺏어 먹으려다 나한테 몇번 혼나더니

이젠 몽실이걸 탐내지 않지만,

간식을 줄때마다 작은 전쟁을 치르는듯하다... ㅎㅎ


지난번 울 강쥐들의 동영상을 올리고나니 왠지 계속 올려야 할것 같은.... ㅎㅎ

오늘도 아이들의 즐거운 노즈워크 놀이를 남겨본다.

나중에... 울 강쥐들이 성견이되고 난 후 

이 영상을 다시 보게되면 어쩜 코끝이 찡~ 해질지도^^




8 Comments
  • my세상 2017.03.21 11:06 신고 오~~ 잼있고 맛있는 놀이인데여.. ㅎ
    글구 몽실이 넘~넘~ 귀여버여.. ^^
  • 김단영 2017.03.22 15:47 신고 아이들이 정말 너무 너무 좋아해요~
    몽실이... 음... 요녀석은 정말 전생에 천사였나봐요.
    어쩜 이리 예쁘고, 사랑스럽고, 귀여운지...^^
  • Deborah 2017.03.21 19:39 신고 오오 잘 만드셨네요. 몽실이 넘 귀엽고 사랑스러워요
  • 김단영 2017.03.22 15:50 신고 몽실이는 정말 어느 누구에게나 사랑받는것 같아요.
    그래서 기분이 정말 좋답니다.
    어제는 얼굴털 깨끗하게 다듬어줘서 지금은 더 예뻐졌어요~~
  • 쿠키핑크 2017.03.22 13:33 우리공주 호강하네요^^
    이쁘게정성스레 키워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 몽실몽순이와도 사이가 괜찮아졌는지..
    예쁜짓많이하고 미운짓은 안하는지..
    많이궁금하네요^^
    블로거 종종들어올때마다
    애기들을위한 솜씨며 엄청난손재주 솜씨에 늘 감탄하고갑니다!
    공주사진두 마니 올려주세여^^
  • 김단영 2017.03.22 15:53 신고 어머... 반갑습니다.
    첫날은 울 몽실이한테 넘 눌리는거 아닌가 싶었는데, 이젠 나이값 톡톡히 합니다. 공주가 젤 큰언니 노릇하고 있어요.. ㅎㅎ
    산책을 많이 시켜주셨나봐요.
    산책가는걸 얼마나 좋아하는지, 덕분에 제가 다이어트가 되는것 같아요.
    똑똑하고, 애교도 많고, 눈치도 빠르고... 넘 사랑스러워요~
    사진만 찍으려고 하면 공주가 후다닥 움직여서 사진 담는게 참 쉽지 않지만, 공주 사진 자주 볼 수 있게 해드릴께요~~
  • 칼퇴의품격 2017.03.30 21:20 신고 와.. ㅋㅋ 영상 재밌어요
    공주는 왜 다리를 들고 노즈워크 하죠? ㅋㅋㅋㅋ 넘 집중했나...
    저도 요즘 비숑에 빠져서 인터넷 분양글 보고 가정집 방문하고 왔는데요.
    2달된 아가들이 어찌나 귀여운지...
    입양해야 하나 큰 고민입니다... ㅠㅠ
  • 김단영 2017.03.31 08:50 신고 공주가 다리 하나를 들고 걷는게 버릇이에요.
    다리에는 아무 이상이 없는데, 언제 그 버릇이 생겼는지 알 수 없지만... 고쳐주기 위해 나름 노력하고 있는데, 잘 될지 모르겠어요.
    보기 안좋은걸 떠나서 저러다 척추까지 휘게 될까 많이 걱정이거든요.
    그런데... 2달된 아가들... 우왕... 완전 사랑스럽죠.
    강아지 입양 결정이 쉽지 않죠.
    정말 고민되시겠요.
    곧 칼퇴님의 블로그에서 비숑아가를 보게되는건가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