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24
Total
1,030,829
관리 메뉴

Pumpkin Time

자유를 향한 새해맞이~~♡ 본문

〓반려동물

자유를 향한 새해맞이~~♡

김단영 2019.03.02 22:47

사진편집이 많이 밀려있지만,

그 많은것들을 다 열어보지도 못하는 요즘이다.


몇천장의 사진중 보게된 한달전 다녀온 아이들과의 나들이.

다시 바라보는 지금 이시간이 그저 행복하다^^


주말엔 꿈도 못꾸는 자유시간.

평일 하루 잠깐의 시간을 내어 아이들과의 나들이를 준비한다.


준비물중 가장 중요한건 아이들 간식^^



한달전 사진이지만, 꽤 추웠던 날이다.

유치원으로 매일 오고 있는 어르신 쫑이도

누나의 허락을 받아 이날은 함께 동행했다.


몽순아~~ 너 지금 갖힌것 같아 불안하구나?

목적지에 도착했어.....^^

우리 이제 신나게 뛰어볼까?


신나게 뛰어다니는 아이들.

이런 모습이 보고싶어

아이들 풀어놓을 수 있는 곳을 찾아

추운날씨도, 먼길도 마다하지 않고 찾아다니는 남편과 나.


그래.... 이런모습이 우리에겐 행복이다^^


음... 그런데... 우리 가을이의 표정이 무언가 심호하다.

가을아~~ 왜..... 간식 더 먹고싶어?


그런데.... Oh My GOD.....!!


카메라를 들고 있기에도 손이 시려운 날씨.

바닷바람이어서 더욱 춥게 느껴지는 날씨.

아..... 영하의 날씨에 입수라니.... ㅠ.ㅠ


비숑아기들도 가을이를 따라 신났다.


아가들아~~ 제발 나오렴~~


간식으로 유인해 하나, 둘........ 꺼내고....


오늘의 선동견 가을이가 마지막으로.... 

으악... 가을아..... ㅠ.ㅠ


뚝뚝... 떨어지는 물.


땅에 내려지면서도 뭔가 아쉬워하는 가을이.

아..... 일단 차로 빨리 달려가자~~ 가을아~~


아이들 추울까싶어 큰대사이즈로 3장 더 챙겨온 담요덕분에

아이들 물기는 어느정도 닦았지만,

돌아오는 내내 감기라도 걸리면 어쩌나 얼마나 걱정했던지^^


신나게 놀았음 됐구,

감기 안걸렸으니 됐구,

잘먹구.... 건강하니.... 그저 고맙구나 아이들아~


우리 조금 더 따스해지면 봄맞이 나들이 또 준비하자~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