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23
Total
1,160,002
관리 메뉴

Pumpkin Time

일본느낌 가득한 포근한 파우치 선물 본문

〓손에서 만들어지는 세상/실과 바늘

일본느낌 가득한 포근한 파우치 선물

김단영 2017. 2. 3. 11:18

일본을 다녀온 동생이 꺼내놓은 원단.

원단을 보내는 순간 난 환호성에 가깝게 호들갑을 떨었다.

퀼트를 오래한 사람들이라면 아마 누구나 그러지 않았을까 싶다.


일본 여행 중 원단, 부자재, 단추, 옷 등을 보러다닌 사진을 보내주었을때

사진을 확대해서 살펴볼만큼 관심있게 살펴봤었는데,

그곳에서 구입해온 원단을 보니 얼마나 좋던지....^^


다른말이 필요 없을듯하다.

그냥 딱~~ 일본 스러운 원단^^


가격도 그리 비싸지 않다.

만약 내가 갔다면 원단만 캐리어 하나 가득 채워왔을지도^^


구입해온 원단으로 파우치를 만든단다.

손바느질 보다 재봉틀이 익숙한 동생인데,

손바느질로 한땀... 한땀.....^^


속 시접까지 깔끔하게 처리하고,

지퍼부분에 리본으로 레이스까지~


지퍼고리에도 레이스와 단추로 장식을 하고~~


이렇게 완성된 파우치.

그리고 동생은 종일 손바느질로 만든 이 파우치를 나에게 선물했다.

손바느질로, 재봉틀로 이런저런것들을 만들어 선물을 많이 해왔지만,

내가 선물로 받아보는건 얼마만인지...

종일 손바느질한 동생을 모습을 보고 있어서였는지..

그 감동이^^


동생과 다음엔 함께 일본여행을 가자고 했지만,

그 약속을 내가 지킬 수 있을지 모르겠다.

매일 매일 24시간을 꽉채워 생활하고 있는 나에게

그런 여유로움을 갖게 될 수 있을지...


미나코와 준야와 연락이 되면 어쩜 일본을 더 빨리 가고 싶어질지도 모르겠다.

지나온 편지와 수첩을 뒤져 미나코와 준야의 연락처를 찾아봐야 할듯.

간단한 통화를 하기 위해서는

일본어책을 하루쯤 꼬박 뒤져봐야겠지?



2 Comments
  • my세상 2017.02.03 17:56 신고 진짜 원단이 딱 일본이네여.. ㅎ
    근데 동생분 직업이.. 어떻게 손바느질로 저렇게 잘만들져?
    넘 이쁘네여.. 정성까지.. ^^
    두분다 손재주가 좋으신가봐여.. ㅎ
  • 김단영 2017.02.05 11:04 신고 더도 말고 덜도 말고... 그냥 딱 일본...^^
    저에게도 이런 느낌의 원단이 있었는데, 얼마전에 모두 소진해버렸는데, 이 원단 보니 넘 반갑더라구요.
    동생도 바느질을 좀 하는 동생이에요.
    취미가 같은 사람이 모이면 시간이 후다닥~~ 가버리는것 같아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