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38
Total
1,151,945
관리 메뉴

Pumpkin Time

휴식이 필요한 시간 본문

〓어제와 오늘

휴식이 필요한 시간

김단영 2013. 2. 16. 02:50

새로운 일을 시작한다고 하는 친구를 만났다.

전공과는 다른일을 시작하는 친구에게 여러가지 조언을 해주지만, 결정은 친구의 몫이다.

나 역시 내 전공과 다른일을 하고 있지만, 그 일이 자신의 적성과 맞으면 좋으련만 친구는 전혀 다른길을 가는듯 하여 바라보는 마음이 편치않았다.

 

따스한 차한잔의 시간이 그저 소중한 시간.

오늘은 그저 그걸로 만족하기로했다.

친구의 고민도, 나의 고민도 그건 이미 뒤로 보내고, 서로의 얼굴을 오랜만에 보는걸로 이미 충분하다.

 

나의 소중한 친구를 고생시키는 친구의 남편을 몇번쯤 미워했던적도 있다.

친구가 몸이 안좋아 수술과 입원을 반복할때도, 쉬어야할때 경제적인 이유로 쉬지 못하는 모습을 보게될때도, 난 마음만 아팠지 딱히 무언가 해주진 못했으니..

 

친구의 행복을 바라며, 오늘의 따스한 밤을 조용히 접는다.

 


'〓어제와 오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니콘 D80을 위해 찾은 니콘서비스센터 강남점  (0) 2013.02.24
소풍 같은 날  (1) 2013.02.21
휴식이 필요한 시간  (0) 2013.02.16
간장 담그는 날....!!  (0) 2013.02.15
친구의 생일  (0) 2013.02.07
원두향 가득한 병실의 오후~  (0) 2013.01.12
0 Comments
댓글쓰기 폼